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맨위로 이동


타이틀

무주군의회 muju-gun council

맨위로 이동


사이드 메뉴

맨위로 이동


통합검색

통합검색

맨위로 이동


기능 버튼

  • 글자를 크게
  • 글자를 보통으로
  • 글자를 작게
  • 프린트

맨위로 이동


GNB 메뉴

맨위로 이동


비주얼

군민의 작은 소리에 귀 기울여 군민과 함께하는 무주군의회가 되겠습니다.

맨위로 이동


페이지 타이틀

홈 > 의회소식 > 보도자료

보도자료

군민의 작은 소리에 귀 기울여
군민과 함께하는 무구주군의회가 되겠습니다.

맨위로 이동


본문

언론에 소개된 무주군의회의 자료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저희 의회에 하시고 싶은 말은 참여마당의 의회에바란다에 글을 남겨주시기 바랍니다.

게시판 보기
제 목 무주군의회, 동·서 교통망 구축 촉구 건의문 채택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1-04-13 조회수 65
첨부파일
  • 첨부된 파일이 없습니다.

무주군의회, 동·서 교통망 구축 촉구 건의문 채택

전주~무주~김천 철도, 전주~무주~대구 고속도로 건설 시급 

이해양 의원, “국가경제 도약위한 국가교통망, 대승적 추진해야”

 

무주군의회(의장 박찬주)가 무주군민과 전북도민의 숙원사업인 전주~무주~김천 철도, 전주~무주~대구 고속도로 건설을 촉구하고 한반도 동·서 교통망 구축으로 지역균형발전을 이뤄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해양 의원이 대표발의한 「한반도 신성장 허리축, 동·서 교통망 구축 건의안」은 4월 13일 열린 제283회 무주군의회 임시회에서 의원 만장일치로 채택됐다. 

 

이해양 의원은 건의문을 통해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 계획에 전주~무주~김천 철도 연결 반영과 제2차 국가도로망 종합계획 및 고속도로 건설계획에 전주~무주~대구 고속도로 건설을 신규사업으로 꼭 반영하여 줄 것을 무주군민을 대표하여 간곡히 건의한다”고 밝혔다. 

 

전주~무주~김천 철도(101.1km 2조3,894억원)와 전주~무주~대구 고속도로(127.2km 4조8,578억원) 건설은 지금까지 지역주민은 물론 자치단체, 정치권이 한 목소리로 그 필요성을 부각해왔다. 그러나 예비타당성조사에서 제외되는 등 경제적 논리에 의해 오랫동안 외면 받았다. 무주의회는 전북과 경북을 연결하는 국가교통망 구축은 국가 균형발전의 관점에서 대승적이고 적극적으로 검토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무주군의회는 철도와 도로는 그 지역의 핵심 인프라로 인적·물적 이동과 경제발전의 대동맥이라고 보고 있다. 그리고 무주군을 관통하는 국가교통망 구축이 ▲단절된 영·호남의 물리적, 정서적 장벽 탈피와 지역융화 계기마련, ▲전북도와 중부권, 동서생활권 교류 활성화로 지역 생생발전과 균형발전 실현, ▲새만금·군산 경제자유구역과 대구·경북 경제자유구역 연결로 물류비용 절감 등 각 분야에 걸쳐 막대한 효과를 가져올 것이라고 확신했다. 특히 가덕도 신공항과 함께 동·서 교통망이 완공되는 시기에는 새만금을 통해 해외자본을 유치할 수 있으며 완성된 국가교통망 활용으로 국가경제가 도약하는 계기가 된다는 것이다.

 

이해양 의원은 “그동안 수도권과 남부지역을 잇는 남북축의 발전에 매진하였다면 이제는 중부권 지역의 사통팔달에 매진하여야 한다. 태권도를 21세기 국가 전략 관광상품으로 성장시킨다는 국가적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서는 무주가 동·서와 남·북의 연결통로로서 한반도 신성장의 중심이 되어야 한다”며 철도와 고속도로 건설의 당위성을 재차 강조했다.

 

무주군의회는 이날 채택한 결의문을 대한민국 국회를 비롯해 청와대, 국토교통부, 기획재정부, 전라북도, 무주군 등 관련기관에 송부하기로 했다.

 

 

목록

맨위로 이동


저작권정보

55517 전라북도 무주군 무주읍 주계로 97Tel : 063-320-2510Fax : 063-320-2509
COPYRIGHT SINCE 2015 MUJU-GUN COUNCIL ALL RIGHTS RESERVED

Today 1,391 Total 2,262,300

맨위로 이동